som2day.com
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, 원태연 본문

§ 시 더하기
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, 원태연

如月華 2012. 1. 13. 17:53

HTC | HTC_X515E | 4.3mm | ISO-139


인간이 얼마만큼의 눈물을
흘려낼 수 있는지 알려준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사진을 보지 않고도 그 순간
그 표정 모두를 떠올리게 해주는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비오는 수요일 저녁, 비오는 수요일에는
별 추억이 없었는데도
장미 한 다발에 눈 여겨지게 하는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멀쩡히 잘 살고 있던 사람
멀쩡한데도 잘 못살게 하고 있는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신이 잠을 자라고 만드신 밤을
꼬박 뜬 눈으로 보내게 만드는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강아지도 아닌데 그 냄새
그리워 먼 산 바라보게 만드는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우연히 들려오는 노래가사 한 구절 때문에
중요한 약속 망쳐버리게 만드는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껌 종이에 쓰여진 혈액형
이성관계까지 눈 여겨지게 만드는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스포츠 신문 오늘의 운세에 애정운이 좋다 하면
하루종일 호출기에 신경 쓰이게 만드는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 

그 날 그 순간의 징크스로
사람 반병신 만들어 놓은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담배연기는 먹어버리는 순간 소화가 돼
아무리 태워도 배가 부르지 않다는 것을 알려준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목선이 아름다우면 아무리 싸구려 목걸이를 걸어주어도
눈이 부시게 보인다는 걸 알려준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

모르겠습니다. 그 여자도 나를 사랑하고 있을지는
그저 모든 이유를 떠나
내 이름 참으로 따뜻하게 불러주었던
한 여자를 사랑하다 가겠습니다. 


@ 안암동, 2011년 8월 30일

'§ 시 더하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대에게 가고 싶다, 안도현  (0) 2012.01.18
마지막 편지, 안도현  (0) 2012.01.18
한 여자를 사랑했습니다, 원태연  (0) 2012.01.13
사랑하는 사람이 생겼습니다, 원태연  (0) 2012.01.13
만남의 느낌, 원태연  (0) 2012.01.13
낙화, 이늦닢  (0) 2011.11.09
0 Comments
댓글쓰기 폼